화성.향남뉴스_Lets향남



◈ 실 생활에 도움되는 건강/보험/법률등의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20110701_calrum_02.jpg 여름이 오면서 올해도 어김없이 장마가 시작되었다. 해마다 여름철이면 집중호우로 인하여 자동차 침수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침수된 자동차를 건지려다가 인명 사고로 이어진다. 하지만 침수와 관련된 몇 가지의 자동차보험 상식을 알고 있다면 인명 사고를 피할 수 있고, 손해보상도 제대로 받을 수 있다. 여름 장마 시의 차량 침수와 관련된 자동차보험 상식 8가지는 아래와 같다.

 

1. 주차해 놓은 차가 침수된 경우 보상받을 수 있나?
- 보상받을 수 있다.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를 가입했다면 보상받을 수 있다. 따라서 강변 및 천변의 주차장이나 지하 주차장 등에 침수된 자동차를 구하려고 무리하게 뛰어들지 말자.

 

2. 도로를 운행 중에 차가 침수된 경우 보상받을 수 있나?
- 보상받을 수 있다.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를 가입했다면 보상받을 수 있다. 따라서 도로가 무너진 곳이나 개울에서 급류를 만나 차를 움직일 수 없다면 그대로 둔 채로 피신하는 것이 좋다.

 

3. 자기차량손해를 보험기간 도중에 추가로 가입할 수 있나?
- 추가로 가입할 수 있다. 보험기간 도중에 자기차량손해를 추가로 가입할 수 있으며, 추가 보험료는 추가로 가입하는 날부터 보험만기일까지만 계산해서 내면 된다.(참고: 자기차량손해 추가가입시 차량사진이 필요하며, 보험사에 따라 보험기간 도중의 추가 가입을 승인하지 않을 경우도 있음)

 

4. 차가 침수되지 않고 차문으로 물이 들어온 때도 보상받을 수 있나?
- 보상받지 못한다. 자동차보험에서 보상하는 침수 손해는 흐르거나 고인 물, 역류하는 물, 범람하는 물, 해수 등에 차가 잠기는 경우를 말한다. 차가 물에 잠기지 않은 상태에서 차의 도어, 창문, 썬루프 등을 개방해 놓아서 빗물이 들어간 경우는 침수로 보지 않기 때문에 자동차보험에서 보상하지 않는다.

 

5. 차 안이나 트렁크에 있는 물건도 침수 시 보상받을 수 있나?
- 보상받지 못한다. 차 안, 승용차의 트렁크, 화물차의 적재함 등에 있는 물건은 침수 시 보상받을 수 없다. 따라서 침수로 손해를 입을 수 있는 물건은 그런 곳에 보관하지 말아야 한다.

 

6. 침수 손해를 자동차보험에서 보상받으면 보험료가 할증되나?
- 경우에 따라 달라진다. 주차된 차가 태풍, 홍수, 해일 등으로 침수된 경우에는 1년간 보험료 할인이 유예되지만, 언론을 통해 침수에 대비하도록 홍보된 상태에서 하상주차장, 고수부지 등에 주차한 차는 침수되면 보험료가 할증된다.

 

운행하는 차가 태풍, 홍수, 해일 등으로 물이 불어난 지역임을 알면서도 통과하다가 침수되면 보험료가 할증되지만, 통과하기 직전까지는 물이 불어나지 않은 지역인데 통과하면서 갑자기 물이 불어나 차가 침수되면 1년간 보험료 할인이 유예된다.

 

7. 침수로 차를 수리 또는 폐차한다면 보상금액은 얼마나 받나?
-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를 가입했을 경우 침수되기 전의 상태로 차를 원상복구 하는데 소요되는 비용을 보상받을 수 있다. 다만 사고 발생 시점의 차량가액 한도 내에서만 보상금이 지급되며 보험가입시 추가하지 않은 부품들은 보상되지 않는다.(참고: 차의 전부손해가 아닐 경우에는 자기부담금을 보상금에서 공제함)

 

8. 자동차 침수 사고를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
- 집중 호우가 예상되는 지역에서는 자동차 운행을 삼가해야 한다. 또한 주차할 장소를 선택할 때는 계곡이나 고수부지, 저지대 등을 피하고, 일기예보를 잘 듣고 홍수 및 국지성 호우를 피하여 차를 운행해야 한다. 특히 아파트나 건물의 주차장에 주차할 때는 지하보다는 지상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위 내용(1~7번)은 동부, 삼성, 현대, 흥국 보험사의 “차대차충돌 및 도난위험 한정담보 특약” 에 가입한 고객은 해당되지 않는다. 해당 특약은 차량 운행시 다른 자동차와의 충돌, 접촉시에만 보상하며 침수 사고 같은 자연 재해로 인한 손해는 보상하지 않기 때문이다.

 

 

 


향남뉴스
www.ehyangnam.com

태그
첨부
List of Articles

의욕만 앞서고 공부하는 것을 힘들어 하는 아이 file

  • 2011-07-08
  • 조회수 1830

몇 년 전 한국학습장애학회에서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학습장애 범주중 읽기장애 20%, 수학장애 15%, 쓰기장애 6%로 읽기장애에 대한 비율이 상당히 높은 것을 볼 수 있다. 지금까지 어떠한 원인에 의해 학습장애가 유발되는지 뚜렷하게 규명된 것은 없다. 하지만 학습의 근간...

    

올 여름 건강한 운동으로 ‘소아비만’ 탈출하세요 file

  • 2011-07-07
  • 조회수 2075

남자아이인데도 움직이지 않고 집에서 게임만 하는 진혁이(가명 8세)는 움직이지 않고 늘 집에만 있는다. 수시로 먹는 간식양도 만만치 않다. 살이 통통하게 오른 진혁이를 보면서 ‘어릴 적 살은 키로 가니까 괜찮아’라고 위안 삼았던 부모님들도 오랜만에 만난 친척들 모임 자...

    

[ 보험지식 ] 노후 걱정 30대가 가장 심해 file [198]

  • 2011-07-07
  • 조회수 15508

- 롯데닷컴, ‘연금저축보험’ 가입건수 작년대비 3배 - 연금저축보험 2011년부터 소득공제 한도 400만원까지 확대, 30대에게 가장 인기 - 롯데닷컴 My보험, 보험몰 중 유일하게 ‘예상 연금액 알아보기’ 서비스 기능 추가 50~60대 장년층을 중심으로 ‘연금복권’의 인기가 급증...

    

굽 높고 무거운 신발, ‘슬개골 연골연화증’ 주의 file

  • 2011-07-06
  • 조회수 1652

말년 병장 서태진(24)씨는 곧 제대할 생각에 기쁜 와중에도 지난 달 행군을 다녀온 이후부터 무릎이 쑤시는 듯이 아파 신경이 쓰였다. 한동안 참았더니 가라앉아 잊고 있었는데 축구를 한 후, 다시 걷기 힘들 정도로 통증이 심해졌다. 참다 못한 서씨가 병원을 찾아가니 ‘슬개...

    

흔하지만 신속한 치료 필요한 ‘기능성 자궁출혈’ file

  • 2011-07-06
  • 조회수 2298

초경이 시작된 지 1년 가량 된 중학생 배민지 양(15)은 요새 생리기간도 아닌데 출혈이 끊이지 않아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겪고 있다. 또 생리통은 어찌나 심한지 이제는 진통제를 먹어도 고통이 줄어들지 않는다. 결국 병원을 찾은 민지 양은 올해 들어 급격히 늘어난 체중도...

    

노인성 불면증의 원인과 치료 file

  • 2011-07-04
  • 조회수 2418

- ‘할머니는 당신이 지난 밤에 한 일을 알고 있다?’ 기말고사가 끝나고 대학생으로 처음 방학을 맞이한 권유성(20)씨. 친구들과 시간가는 줄도 모르고 놀다가 혹시라도 잠드신 어른들이 깨실라 까치발을 하고 조심조심 대문을 들어서는 순간, 앞에 서 계신 분은 다름 아닌 권...

    

[ 보험지식 ] 여름 장마철 차량 침수 관련 자동차보험 상식 8가지 file [292]

  • 2011-07-01
  • 조회수 25457

여름이 오면서 올해도 어김없이 장마가 시작되었다. 해마다 여름철이면 집중호우로 인하여 자동차 침수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침수된 자동차를 건지려다가 인명 사고로 이어진다. 하지만 침수와 관련된 몇 가지의 자동차보험 상식을 알고 있다면 인명 사고를 피할 수 있고, 손...

    

출산 후 산모에게 유익한 ‘한방 산후관리’ file

  • 2011-07-01
  • 조회수 2061

얼마 전 최민경 씨(31)는 예쁜 딸의 백일잔치를 치렀다. 출산한 지가 바로 엊그제 같은데 시간은 눈깜짝할 사이에 흘러버렸다. 첫 아이라 모든 것이 서툴러 정신 없는 하루하루를 보낸 덕에 임신 중 급격히 불어난 체중을 관리할 틈도 없었던 민경 씨를 본 사람들은 저마다 관...

    

중소기업지원, PH, 관세네트워크, 관세컨설팅 file

  • 2011-06-30
  • 조회수 1476

- 서구화된 식생활 증가세가 주원인…20대 여성 다이어트도 원인 - 안산 한사랑병원, 지역 첫 단일구멍 복강경 담낭제거술 시행 서구화된 식습관이 보편화되면서 콜레스테롤에 의한 담석증 환자가 늘고 있다. 담석이란 담즙 내 구성 성분이 담낭(쓸개)이나 담관 내에서 응결 및 ...

    

미혼여성도 당당하게 산부인과에서 검진받자 file

  • 2011-06-27
  • 조회수 1524

평범한 20대 회사원인 김혜민 씨(28)는 며칠 전 친구에게서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 들었다. 친한 친구가 자궁에 근종이 생겨 수술을 받아야 한다는 것이다. 평소 이상증세를 느끼긴 했지만 미혼의 여성이 산부인과를 방문한다는 것에 왠지 거부감을 느껴 매번 검진을 미루다가 큰맘...

    
layout_da.html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